<KBO> 정규시즌 끝.

  오랜만에 가을에 야구 안봐도 되겠네. 거의 7년만인가 그럴텐데 어색한 건 사실이다.


  총체적 난국이었던 한 시즌이기도 했고, 앞으로도 답이 안보일 것 같아 더욱 걱정되기도 하고. 당장 살구아재 재계약이 어떻게 될 지 모르겠고, 최형우랑 차우찬 FA도 문젠데, 썩 긍정적으로 보이진 않는다는 게 걱정스럽다. 


  아무튼, 이랬건 저랬건, 한 시즌동안 수고하셨습니다. 내년엔 올해보단 좋은 모습 보여주길 바래요.

티스토리 툴바